시각장애인 및 에티켓

시각장애에 대한 정의는 시대나 사회에 따라 다릅니다. 전문가 또는 전문 분야에 따라서도 다르며, 교육이나 복지처럼 제공되는 서비스의 종류에 따라서도 다릅니다. 정의는 크게 의학적 정의와 법적 정의로 분류됩니다.

의학적 정의

시각장애의 의학적 정의는 일반적으로 시력과 시야에 의해 결정된다. 시력(visual acuity)은 사람이 볼 수 있는 명료도를 의미하며, 시야(visual field)는 눈으로 정면의 한 점을 주시하고 있을 때 그 눈에 보이는 외계의 범위를 의미한다.

시력(중심시력)은 시시력표(test chart)로 측정한다. 시시력표는 시력을 측정할 수 있도록 여러 단계로 배열된 시표를 의미하는데, 시표에는 란돌트환시표(Landolt's ring), 스넬(Snellen) 시표, 아라비아숫자 시표, 자기 나라 문자를 사용한 시표, 소아용 도형시표 등 여러 가지가 있다.

예를 들어 세계적으로 많이 쓰이는 스넬렌 시표로 시력을 측정할 경우, 가장 큰 글자를 200으로 정하고 가장 작은 글자를 20으로 볼 때, 20 피트 거리에서 200에 해당하는 글자를 읽을 수 있으면 0.1이고 가장 작은 20에 해당하는 글자를 읽을 수 있으면 그 시력은 1.0이다.

법적 정의

우리나라에서 법으로 규정하고 있는 시각장애의 정의는 장애인의 복지를 목적으로 규정하고 있는 장애인복지법에서 찾아볼 수 있다.

장애인복지법 시행령 상 시각장애인의 정의

  • 가.

    나쁜 눈의 시력(공인된 시력표에 따라 측정된 교정시력을 말한다. 이하 같다)이 0.02 이하인 사람

  • 나.

    좋은 눈의 시력이 0.2 이하인 사람

  • 다.

    두 눈의 시야가 각각 주시점에서 10도 이하로 남은 사람

  • 라.

    두 눈의 시야 2분의 1 이상을 잃은 사람

  • 마.

    두 눈의 중심 시야에서 20도 이내에 겹보임[복시(複視)]이 있는 사람

시각장애 판정기준

판정 기준

시력 또는 시야결손 정도의 측정이 가능한 의료 기관의 안과 전문의의 진단이 유효하다. 장애의 진단은 장애의 원인 등에 대해 수술이나 치료 후 기능이 회복될 수 있다고 판단하는 경우에는 장애의 진단을 처치 후에 결정해야 한다.
장애의 원인 질환 등에 관하여 충분히 치료하여 장애가 고착되었을 때 등록하며, 그 기준 시기는 원인 질환 또는 부상 등의 발생 후 또는 수술 후 6개월 이상 지속적으로 치료한 후로 한다.

판정 개요

  • 1.

    시력장애와 시야결손장애로 구분하여 판정한다.

  • 2.

    시력은 안경, 콘택트렌즈를 포함한 모든 종류의 시력 교정법을 이용하여 측정된 최대교정시력을 기준으로 한다.

  • 3.

    시력은 공인된 시력표에 의해 측정된 것을 사용할 수 있다.

  • 4.

    양안이 안전수지 등으로 표현되는 시력은 모두 ‘좋은 눈의 시력이 0.02 이하인 사람(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 판정한다.

  • 5.

    한 눈을 실명한 경우를 ‘두 눈의 시야가 각각 정상시야의 50% 이상 감소한 사람’으로 판정할 수 없다.

  • 6.

    시야검사는 동적시야검사가 원칙이나 경우에 따라 정적시야검사를 할 수 있다.

  • 7.

    객관적인 눈의 상태에 비해 시력의 현저한 저하가 있을 때는 반드시 전안부 검사, 망막 검사, 시신경검 사를 시행하여 시력 저하가 타당한 지 여부를 판단한 후 시각장애 판정을 한다.
    또한 장애등급을 판정하위해서는 각막이나 수정체가 그 원인이면 전안부 사진(각막 또는 수정체 사진)을 확인하고, 그 외에는 시신경과 황반이 포함된 망막 사진과 시유발전위검사를 확인해야 한다.

장애등급 기준

장애정도 장애상태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
(중증)
1. 좋은 눈의 시력이 0.02 이하인 사람
2. 좋은 눈의 시력이 0.04 이하인 사람
3. 좋은 눈의 시력이 0.06 이하인 사람
4. 두 눈의 시야가 각각 모든 방향에서 5도 이하로 남은 사람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
(중증)
1. 좋은 눈의 시력이 0.1 이하인 사람
2. 두 눈의 시야가 각각 모든 방향에서 10도 이하로 남은 사람
3. 좋은 눈의 시력이 0.2 이하인 사람
4. 두 눈의 시야가 각각 정상시야의 50% 이상 감소한 사람
5. 나쁜 눈의 시력이 0.02 이하인 사람

시각장애인 및 에티켓

에스컬레이터를 안내할 때
올라가는 곳인지 내려가는 곳인지를 설명해 주고 오른쪽 손잡이를 잡도록 해 주세요.
안내하다 당신이 잠시 자리를 비울 때
시각장애인이 안전하게 기다릴 수 있도록 가까운 의자에 앉히거나 벽 또는 기둥 곁에 편안히 서 있도록 해주세요.
주변 상황을 간략히 설명해주고 자리를 잠시 비우겠다고 덧붙여 주면 더욱 좋습니다.
돌아온 다음엔 돌아왔다.고 말씀해 주세요.
지하철에서 안내할 때
지하철 승강장은 전동차가 오가는 선로가 있어 시각장애인들에게는 매우 위험하기 때문에 시각장애인을 보면 "먼저 안내해 드릴까요" 라고 친절을 베풀어 주세요.
승차하는 문의 번호를 말씀해 주시면 더욱 고맙습니다.
매표소나 출구 방향을 말씀해 주시는 것도 좋습니다.
컵이나 칼 등을 전달 할 때
컵의 내용물을 설명하고 탁자 위해 놓으면서 손잡이를 잡도록 해주세요.
날카롭거나 뾰족하여 다칠 위험이 있는 물건을 전달할 때에도 안전한 부분을 시각장애인으로 향하게 하여 손잡이에 손을 닿도록 해 주세요.
문을 사용할 때
문을 열었을 때에는 다시 꼭 닫아 두든가, 아니면 활짝 열어 벽에 바짝 붙여 놓아야 합니다.
어정쩡하게 문을 열어 놓으면 시각장애인이 지나가다 문에 부딪칠 수 있습니다.